이 사이트는 기술, 분석 및 타사 쿠키를 사용합니다.
탐색을 계속하면 쿠키 사용에 동의하는 것입니다.

기본 설정 cookies

지휘자 정명훈씨 마르코 델라 세타 주한 이탈리아 대사로부터 이탈리아정부공로 훈장 수여

오늘 콤멘다토레로 임명된 정명훈씨의 경력은 이탈리아와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정명훈씨는 L.A 필하모닉에서 지휘자 카를로 마리아 줄리니를 보조한 바 있을 뿐 아니라 피렌체시립 오케스트라, 산타 체칠리아 국립음악원 교향악단과 밀라노 스칼라 극장과 베니스 라 페니체 극장 등 이탈리아 유수의 교향악단을 이끌었습니다.

정명훈씨의 수많은 이탈리아 공연 중에서 로마 오디토리엄 개막 축하 공연과 라 페니체 합창단과 함께 베니스 팔라초 두칼레에서 공연 한 베르디의  “오텔로” 등은 명연주로 손꼽힙니다. 이 외에도 정명훈씨는 최근 밀라노 엑스포 기념 음악회와 타오르미나 극장에서 열린 이탈리아 G7 의장국 선출 기념 음악회에서 밀라노 라 스칼라 극장 필하모닉과 협연한 바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정명훈씨는 오랜 기간동안 인도주의적 대의를 위해 헌신적으로 활동했습니다. 이러한 활동의 일환으로 지난해 서울 공연 수입 전액을 이탈리아 중부를 강타한 지진의 피해자들을 위해 기부하기도 했습니다.

정명훈씨는 한국 클래식 음악의 중점에 서 있으며 더 나아가 한국과 이탈리아 양국의 문화 교류의 산증인이기도 합니다. 수훈식 후 정명훈씨는 답사를 통해 이탈리아에 대한 고마움을 나타내며 이탈리아를 제2의 조국이라고 표현하기도 했습니다.

이 날 조현 한국외교부 차관의 수훈식 참석은 한국 문화계에서 정명훈씨가 가지는 중요성과 의미를 재확인 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조현 차관은 축사에서 지금까지 정명훈씨가 한.이 문화 교류의 교두보역할을 했음을 강조하며 그의 업적을 치하했습니다.

  • 꼬리표:
  • N